티스토리 뷰

181207 전북 고창 민물장어 발암성 금지 약품으로 비상 걸린 상황 정보


민물장어로 유명한 전북 고창. 


그런데 고창 민물장어 양식장 한 곳에서 사용이 금지된 물질인 니트로푸란이라는 동물성 의약품이 나옴. 


이 니트로푸란이라는 약품은 과거에 쓰였던 항생제 종류였지만 


1999년 수산용으로 사용이 금지, 2003년부터는 제조와 수입이 전면 금지된 발암성 약품임. 



양식장 측은 고의가 아니라 항생제인 줄 알고 사용했다고 해명함. 


고인이 된 아버지에게서 아들이 양식장을 물려받았는데 양식장 창고를 정리하다가 의약품이 있는 장소에서 


비닐봉투에 담긴 약을 발견했는데 이 약을 일반 항생제로 알고 썼다는 것. 



지자체인 고창군은 장어의 출하와 이동을 중지하고 장어 90여톤을 폐기명령. 



수산물품질관리원 측은 취재가 시작되자 관련 내용을 정확하게 모른다며 


해수부에 책임을 떠넘김. 해수부 역시 담당자가 자리를 비웠다는 이유로 내용을 확인해주지 않다가 방송사의 취재가 시작되자 


서둘러 금지 약품 검출 사실을 언론에 공개 (....) 



해수부는 지난달 이 양식장에서 팔려나간 장어가 14.2톤, 4만 7천 마리인 것으로 파악했으며 


식약처 조사 결과 모두 광주에 있는 식당 여러 곳에서 모두 소비된 것으로 확인. 



해수부와 수산물품질관리원은 전국 양만장 10%를 무작위로 뽑아 검사하고 있다고 밝혔으며 


해당물질을 사용한 곳이 한 곳이라도 나오면 전체 양만장의 전수 조사도 진행한다는 방침. 



현재 니트로푸란이 검출된 양만장은 현재 딱 한 곳.




휴 근래에 장어안먹어서 다행이다

장어 안먹어서 다행이긴 한데
큰일나는건가

광주에서 윗지역으로 올라왔을 가능성은 없는거지..?

아직까진 단 한 곳만 적발됐음 
다만 해당 업체가 납품하는 곳이 광주지역이기에 이쪽 사람들은 조심할 필욘 있겠지

항생제 저거 말고 딴거 쓰지 그랬냐

장어초밥 한개먹였는디 ㅅㅂ

이렇게 되면 오히려 지금부터는 이전보다 더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거지.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

고창가서 장어 자주 먹었었는데 손절각이네

고창 갔을 때 장어 먹어봤는데 진짜 맛있더라
서울에서 먹는 장어랑 크기도 맛도 완전 다름

장어 무한리필 이런데가면 다 저런 민물장어 아님?

무한리필 이런데는 싼 해외산 바다장어쓸걸

이래서 비싸도 자연산을 먹어야 하는구나 ㅠㅠ

비싼돈주고 금지약품 쳐먹은거네 ㅆㅂ

윗대가리들 특징 나오죠? 책임 떠넘겨..

어머니 고향이 고창이라서 어릴때부터갔는데 선운사앞쪽부터시작해서 양식장이 엄청생겼더라, 현지사람말들어보니까 요즘 풍천장어양식은 없다고생각하면 된다던데.. 가끔 풍천장어 자연산이라고 타이틀달면서 파는가겨는 양심어디간건지..

출처 : https://www.fmkorea.com/best/1432952909

댓글
댓글쓰기 폼